2019.07.01 (월)

  • 흐림동두천 20.8℃
  • 구름많음강릉 25.7℃
  • 흐림서울 22.1℃
  • 흐림대전 23.0℃
  • 구름조금대구 22.9℃
  • 구름많음울산 22.4℃
  • 구름조금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조금고창 22.0℃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0.1℃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1.8℃
기상청 제공

동영상

제16회 지역신문의 날 기념식 문재인 대통령 축사






김부겸, "정치적인 혐오는 정치적인 양극화 때문"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의원은 27일 오전 광주에서 열린 민주당 광주시당 초청 강연에서 "보수와 진보라는 게 정책적인 차이에 불과한데, 빨갱이 딱지를 붙이는 정치를 극복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의원은 "최근 정치적인 혐오는 정치적인 양극화 때문이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내 마음에 들지 않는 정치적 견해나 견해가 다른 쪽은 무슨 짓을 해도 마음에 들지 않고 반대하고, 우리 편이면 어떤 일이 있어도 승인해주는 풍토가 있다"며 "6·25를 거치면서 상대방을 (빨갱이) 딱지 붙이면 그걸로 끝이다. 빨갱이라고 하는 건 조롱이 아니고 상대편이 없어지라는 말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반공 하나로 견뎌온 정치 논리는 이제 먹히지 않는다. 국민들이 다양한 형태로 내 자식들의 삶을 낫게 할 그림을 내놓으라고 하니까 잘 안된다"며 "그러니 상대를 낙인찍어서 국민과의 간격을 넓히려 하는 것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런 풍토를 정리하고 정치적인 책임을 지고 성과를 내고 국민 삶에 긍정적인 변화를 만들어내는 책임이 집권 세력에 있다"며 "집권당이 무능하다는 말이 나오는데, 더 많은 고민과 진지한 정책적인 대안으로 국민을 설득해야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