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2 (일)

  • 맑음동두천 8.3℃
  • 구름많음강릉 8.4℃
  • 구름조금서울 10.6℃
  • 흐림대전 9.2℃
  • 구름조금대구 8.2℃
  • 울산 8.6℃
  • 구름많음광주 8.7℃
  • 부산 8.8℃
  • 구름많음고창 7.3℃
  • 제주 8.9℃
  • 구름조금강화 9.7℃
  • 맑음보은 8.0℃
  • 구름많음금산 7.4℃
  • 구름많음강진군 8.8℃
  • 구름많음경주시 8.2℃
  • 구름많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동영상

[ today news-이인규 발행인] 이승옥강진군수 취임1주년 언론인과의 간담회






LIFE

더보기
장병완 후보,“남구 위해 마지막 일 할 기회 달라”호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장병완 후보(광주 동남갑)는 21대 총선 투표일인 15일을 바로 앞두고 ‘남구를 위해 마지막 일 할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장 후보는 “10년간 초심을 잃지 않고 오롯이 남구만 바라보고 광주 발전을 위해 일했다”며 “코로나19 경제위기가 현실화 되는 지금은 재정이 열악한 우리 광주발전을 위해 국가예산을 많이 확보할 수 있는 능력 있는 국회의원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장 후보는 “그런데 민주당 후보들은 시장과 도지사도 못하는 일을 자기가 할 수 있다며 예산 걱정 말라고 큰소리치고 있다”며 “광주 후보 8명 모두 국정경험도 전혀 없는 사실상 ‘초짜’에 불과하다”고 우려했다. 장 후보는 이어 “시장, 도지사가 못하는 경전선 전철화예산 ‘1조8천억원’을 확보한 역량을 갖췄고 10년간 보셨듯이 남구와 광주를 발전시켰다”며 “광주에는 굵직한 현안사업을 해결할 수 있는 예산을 확보할 능력 있는 중진의원이 꼭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장 의원은 "호남예산지킴이로 의정활동에 임해 많은 예산과 남구는 물론 광주·전남의 산업, 문화, 환경지도를 확 바꾸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초심 그대로 광주의 미래를 만들고 인재를 키우며 양질의 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