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3 (월)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3.4℃
  • 맑음서울 19.6℃
  • 맑음대전 17.9℃
  • 구름조금대구 16.4℃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11.6℃
  • 구름조금제주 12.8℃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6.5℃
  • 구름많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4.8℃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문화

제7회 대한민국 한옥박람회,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금성관에서 개최

건축가의 눈으로 바라본 오래된 도시 ‘나주’

[today news 강향수 전남 본부장]  목사고을 나주를 상징하는 역사 문화재 면면을 스케치로 감상해볼 수 있는 이관직 스케치전 ‘도시여행자의 시선 : 나주’(제목)가 오는 10월 11일부터 13일까지 제7회 대한민국 한옥박람회와 연계해 나주 금성관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전은 조선시대 한옥과 근대의 양옥이 지금을 사는 사람들의 모습과 공존하고 그 공간과 생활을 바라보는 작가의 새로운 시선을 느낄 수 있는 작품들이 전시된다.

외부자의 시선에서 바라본 도시의 얼굴과, 조금 다른 각도에서 바라본 순간의 풍경들은 생활의 공간, 오래된 도시가 새롭게 탈바꿈해 나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내밀함을 매력적으로 그려낸다.

나주시 관계자는 “나주는 조선시대 문화유산과 근대기 문물의 흔적이 공존하는 전라도 역사의 산실로써 역사문화유산을 활용한 관광·체험·공연 분야의 새 역사를 써가고 있다”며, “올해부터 우리 시에서 첫 개최되는 제7회 대한민국 한옥박람회와 이번 이관직 스케치전 등 다양한 세부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사진 : 나주 금성관


시에 따르면, 전남도가 주최하고 나주시가 주관하는 이번 박람회는 우리나라 전통 건축양식인 한옥자산에 대한 국민적 관심과 이해 증진을 통해 한옥 브랜드 가치와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한옥의 대중화, 지속적인 보급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은 대한민국 한옥박람회는 지난 1~6회까지 전남 영암군 주관으로 개최돼왔으나, 이번 회부터 전남도가 실시한 박람회 개최지 희망 조사를 통해 지난 4월 8일 나주시가 개최지로 최종 확정됐다.

나주시는 특히 지난 해 12월 북망문(北望門) 끝으로 복원을 마무리한 나주성 4대문을 비롯해 박람회 개최 장소인 금성관과 인근 나주목사내아, 나주향교 등 고즈넉한 한옥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문화재가 잘 보존돼있을 뿐만 아니라, 읍성권역 한옥마을 조성사업 추진을 통한 원도심 내 한옥 보급률이 높아지고 있어 이번 박람회 취지에 부합한 최적지라는 평가다.

또한 같은 기간 개최 예정인 ‘제5회 2019 대한민국 마한문화제’와 나빌레라문화센터에서 진행될 ‘제6회 전라남도 친환경디자인전’과 연계해, 지역경제활성화는 물론, 관광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박람회는 나주성 4대문 복원, 읍성권 한옥마을 조성, 기존 한옥문화재 등 우수한 한옥 건축자산과 공간을 적극 활용할 계획으로 나주의 한옥 브랜드 가치를 한 단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전통을 상징하는 한옥의 경쟁력 강화와 지속적인 발전, 한옥 건축기술의 보존과 계승을 위해 이번 박람회를 차질 없이 준비해가겠다”고 밝혔다.






LIFE

더보기
천정배, 나흘째 3000배 유세…“민주당 싹쓸이 막아 달라” 호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천정배 민생당 광주 서구을 후보가 지난 9일부터 3000배 유세를 이어가고 있다. 천 후보는 3000배 유세를 통해 ‘호남대통령’의 씨앗이 광주와 호남 전역에 널리 심어지고 뿌리 내리기를 간절히 염원하며 절 하고 있다‘며 이번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싹쓸이만은 막아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어차피 민주당과는 한 식구인데 당이 뭐가 그리 중요한가, 일 잘하는 인물보고 투표해 달라”며 "문재인 대통령의 개혁을 가장 잘 이끌 후보, 천정배를 지지해달라“며 “개혁을 성공시키고 호남대통령을 함께 만들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만을 ‘묻지마’ 지지한다면 또다시 호남은 ‘찬밥신세’가 되고, 모처럼 부상한 호남 대권주자는 ‘팽’당하고 말 것이다”며 “광주호남발전, 개혁성공, 호남대통령을 위한 선택은 천정배다”고 강조했다. 한 시민은 ‘지나가는 길에 우연히 천정배 후보의 3000배를 보게 됐다’며 ‘천 의원님은 자신이 소속한 봉사단체에 바쁘실텐데도 시간 나실때마다 기꺼이 와 주셔서 아이들에게 끊임없는 격려와 미래를 심어주고 가셨다’며 ‘3000배를 무릎 꿇고 하시는걸 보니 그 분의 진심이 느껴진다며 가슴이 찡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