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21.3℃
  • 흐림강릉 19.4℃
  • 흐림서울 23.0℃
  • 대전 20.9℃
  • 대구 20.3℃
  • 흐림울산 20.3℃
  • 흐림광주 19.9℃
  • 부산 19.6℃
  • 흐림고창 19.8℃
  • 흐림제주 21.8℃
  • 흐림강화 22.0℃
  • 맑음보은 20.1℃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20.4℃
  • 흐림거제 19.5℃
기상청 제공

행정

이용섭 시장, “AI 광주시대 활짝 열겠다”

-대한민국 제1호 인공지능 시범도시 구축
-이 시장, '정의가 풍요를 창출한다'는 공식을 만들어낼 것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이용섭 광주시장은 29일 민선 7기 취임 2주년을 맞아 "인공지능 광주시대를 활짝 열어 '정의가 풍요를 창출한다'는 공식을 만들어내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취임 2주기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는 정의롭다는 이유만으로 잘 살아야 한다. 그래야 역사가 교훈을 줄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앞으로 2년은 일자리 창출, 소득 증가, 지역경제 활성화 등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창출에 주력할 것"이라며 "디지털·그린·일자리 뉴딜 등 광주형 3대 뉴딜 정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정치1번지에서 경제1번지로 자리매김하겠다"고 강조했다.


디지털 뉴딜의 핵심은 인공지능이다. 11월 세계적 규모의 빅데이터 센터 착공과 대한민국 제1호 인공지능 시범도시 구축 등을 통해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모델을 완성한다는 방침이다.

 

그린뉴딜은 광주형 에너지 자립도시 실현과 친환경 생태도시 구축이 핵심이다. 시는 에너지 신산업 육성, 에너지 전환 등 에너지밸리 구축을 본격화하고 태양광을 중심으로 AI 기술을 융합한 신산업 모델을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일자리뉴딜은 광주형 일자리 사업 성공과 미래형 친환경 자동차 산업 육성이 주요내용이다. 친환경자동차 부품클러스터 조성과 산단대개조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 시장은 문화와 관광이 어우러져 누구나 가보고 싶은 아시아문화중심도시 광주 조성과 상생 정신으로 군공항 이전 문제 등 지역 현안 해결도 약속했다.


이 시장은 전반기 2년 주요 성과로 광주형 일자리와 인공지능 사업, 경제자유구역 지정, 16년 난제 푼 도시철도 2호선 착공, 광주세계수영선수권 대회 '역대 최고' 평가 등을 꼽았다.


또 광주 주먹밥·국악상설공연 등 광주다움의 상품화·브랜드화·산업화와 의향 광주의 정의로운 역사 계승·발전, 도심 허파인 장기미집행 도시공원 24곳 실시계획인가고시 완료, 아이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등도 성과로 내놓았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광주는 자긍심을 가져도 좋을 만큼 과거에는 상상하기 어려웠던 큰 변화들이 일어나고 있다"며 "정치 1번지에서 경제 1번지로 바뀌고 떠나는 광주에서 사람과 돈과 기업이 찾아오는 광주가 실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광주가 대한민국의 미래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봉산개도 우수가교'(逢山開道 遇水架橋.산을 만나면 길을 내고 물을 만나면 다리를 놓는다)의 각오로 부단하게 혁신하고 시민들과 소통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Today news/최창호 취재본부장




의정

더보기
전승일 서구의원, 지역발전 공로 각계 감사패 ‘봇물’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전승일 광주 서구의원(사회도시위원장)이 지역발전에 공헌한 공로로 각계로부터 잇따라 감사패를 받고 있다. 전 의원은 25일 광주 화정1동 주민자치위원회 해단식에서 화정1동 주민자치위원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는 지난 2월 대한전문건설협회로부터 받은 감사장을 시작으로 지난 2일에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부터 감사패를, 17일에는 농성1동 자생단체 일동으로부터 받은 감사패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 감사패다. 전승일 의원은 서구의회 사회도시위원장으로 직무를 수행하면서 탁월한 리더십과 남다른 봉사정신으로 지역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으며 주민주체의 복지공동체 구현에 앞장 서 왔다. 또한 사회적 약자를 위한 조례를 발의하는 등 왕성한 의정활동과 함께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방역활동, 그리고 광고물 및 불법쓰레기 수거, 취약지 청소를 함께 하는 등 초심을 잃지 않는 모범적인 모습을 보여 오기도 했다. 기영준 주민자치위원장으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은 전 의원은 “주민을 위해 더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고, 계속해서 주민들과 마을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열심히 발로 뛰면서 주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Today


LIFE

더보기
최강욱, ‘윤석열은 장고 끝에 악수둘것’ 전망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검언유착’ 의혹 사건에 대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지휘를 두고 윤석열 검찰총장의 고민이 길어지는 가운데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검찰총장은 장고 끝에 악수를 둘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 대표는 8일 KBS1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윤 총장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지휘사항 이행 요구에 답하지 않고 있는 상황을 거론하며 “있을 수 없는 일이 자꾸 벌어지고 있는데 법리적으로나 현실적으로 장관 지휘를 거부할 명분이 없다"며 "장고 끝에 악수를 둘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윤 총장이 굉장히 완곡하고 문학적인 표현으로 ‘이런 문제가 있다고들 하니 한 번만 재고해주십시오. 특임검사로 하면 어떻겠습니까’라는 말을 할 수밖에 없는 상황 같다”며 “하지만 결국 그게 외통수가 될 것이다. 장관이 ‘지휘 문건에 써진 대로 하라’고 하면 (윤 총장 입장에서는) 아무런 대책이 없다. 그 다음에는 징계받고 범법행위가 있었다면 수사 받고 이런 길밖에 남아 있지 않다”고 했다. 최근 윤 총장이 법조계 원로들을 만나 자문을 구한 사실에 대해서는 “내부 사람들이 규합을 해서 본인을 맹목적으로 지지해주는 상황이 아니다. 그러니 외부사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