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8 (수)

  • 맑음동두천 6.7℃
  • 맑음강릉 9.0℃
  • 맑음서울 9.1℃
  • 맑음대전 9.2℃
  • 맑음대구 9.7℃
  • 맑음울산 9.6℃
  • 맑음광주 11.9℃
  • 맑음부산 10.5℃
  • 맑음고창 8.7℃
  • 맑음제주 11.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2℃
  • 맑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7.5℃
  • 맑음거제 7.9℃
기상청 제공

인터뷰

[기고문] 벌 쏘임 경보 발령!

URL복사

강진소방서 대응구조과 생활구조구급팀장 박현익


최근 기후변화와 외래종의 침입 등으로 말벌의 종류는 다양해지고, 맹독·밀집도·개체 수 등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특히 9 ~ 10월에는 벌들의 월동준비 및 산란기로 활동이 매우 왕성한 시기인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이 때문에 소방청은 7월부터 발령했던 벌 쏘임 주의보를, 9월부터는 예보프로그램 위험지수가 증가됨에 따라 경보로 상향 발령해서 더욱 경각심을 갖도록 하고 있다.

 

아래는 국립공원관리공단의 말벌 공경성향 실험 결과이다.

색상에 따른 공격성 : 검은색>갈색>빨간색>초록색>노란색 순서

공격부위 : 머리부위 집중공격

 

이처럼 말벌은 밝은 색 보다는 어두운 색상에 공격성을 나타내고, 사람의 검은색머리 쪽을 집중 공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벌 쏘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산행 전 흰색 등 밝은 계열의 긴 옷을 착용하여 신체노출을 최소화하고, 냄새가 강하게 발하는 향수, 화장품 등의 사용을 자제하여야 한다.

 

벌에 쏘였을 경우에는 신용카드 같은 물건을 이용하여 밀어내는 등 적절한 방법으로 신속히 벌침을 제거하고, 쏘인 부위의 감영방지를 위해 소독하거나 깨끗한 물로 씻은 후 얼음주머니 등으로 찜질함으로써 통증을 감소시켜야 한다.

 

또한 울렁거림, 구토 설사, 어지러움, 두드러기, 호흡곤란 등 말벌 독의 알레르기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119로 신고하여 인근 병원으로 이송, 응급처치를 받아야 한다.

 

즐거운 추석 명절이 다가왔다. 벌초나 성묘 등 야외활동 시 에 벌 쏘임 안전 수칙을 잘 기억하고 실천하여 안전사고 없는 풍성한 한가위가 되었으면 한다.

 


 

 

 

 




의정

더보기


LIFE

더보기
민형배·윤건영 "국회의원 국민소환법" 공동 발의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더불어민주당 민형배 의원(광주 광산을)은 윤건영 의원(서울 구로을)과 함께 국회의원 국민소환에 관한 법률안인 '국민소환법'을 공동 발의한다고 13일 밝혔다. 지방자치단체의 장과 지방의회 의원은 주민소환에 관한 법률에 따라 주민소환이 가능하다.하지만 국회의원은 같은 선출직이지만 관련 법안이 없어 직권남용·비위행위에 책임을 묻지 못했다. 국회의원도 소환대상에 포함해 국민 정치참여, 의정활동 책임을 강화해야 한다고 민 의원은 설명했다. 이번 제정안은 지역구·비례대표 국회의원 국민소환, 국민소환 서명요청 활동시 전자서명 이용, 국민소환 대상 국회의원에 소명기회 제공 및 시민토론회 개최 등이 주요 내용이다. 민 의원은 “국민소환법 제정을 통해 시민 정치참여가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며 “국회가 시민 뜻대로 일하는 국회로 다가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윤 의원은 "주권자인 국민의 뜻에 따라 의정활동에 대한 책임을 물을 수 있어야 한다"며 "국민소환제도를 통해 국민을 위한 책임 정치를 정착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짚었다. 민 의원은 국민소환법 제정과 동시에 기존의 주민소환법에 명시된 절차와 요건을 간소화하고, 그동안 공직선거법 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