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3 (월)

  • 맑음동두천 19.3℃
  • 구름많음강릉 13.1℃
  • 구름조금서울 19.7℃
  • 맑음대전 16.8℃
  • 구름많음대구 15.2℃
  • 구름조금울산 14.1℃
  • 구름조금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3.4℃
  • 구름조금고창 11.8℃
  • 구름많음제주 12.9℃
  • 맑음강화 18.9℃
  • 맑음보은 16.6℃
  • 맑음금산 14.9℃
  • 구름많음강진군 13.9℃
  • 구름조금경주시 14.6℃
  • 흐림거제 12.4℃
기상청 제공

교육

이용섭 시장, 시교육청서 '공직자의 길' 초청 특강

-이용섭, 공직자의 기본은 헌신과 봉사와 절제
-정책 방향이 틀리면 정책과 능력은 흉기가 될수 있어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광주광역시교육청이 2일 오전 교육청 본청 2층 대회의실에서 이용섭 광주시장 초청 특강을 개최했다.


‘10월 직장교육’ 일환으로 열린 이날 강연은 교육전문직, 일반직 공무원, 교육공무직원 등 교육청 직원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용섭 시장은 특강에서 일자리와 광주 미래 먹거리, 그리고 공무원의 소통을 강조하며 "시민과 소통하지 않으면 조직이 아프게 된다. 분열과 갈등이 없어야 하고 (정책) 방향이 틀리면 뛰어난 정책과 능력은 흉기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청렴은 교육청에도 필수이고 청렴하지 못하면 도중에 그만두는 경우가 많다”며 “비리로 그만두면 공직자는 살아있어도 살아있는 것이 아니라 공직자의 기본은 헌신과 봉사와 절제다”고 말했다.


또한 “공직자의 힘은 청렴과 공정에서 나온다”며 강조한 후 세계수영대회, 광주형일자리, 도시철도 건설 등 성공 비결에 대해서 “성실‧근면이 아닌 혁신‧소통‧청렴"이라고 밝혔다. "궤도를 이탈한 광주시정이 정상 선로로 달리게 됐다”고 평가했다.


이용섭 시장은 현 광주광역시장이자 한국상하수도협회장이며 20대 관세청장, 14대 국세청장, 8대 행정자치부장관, 14대 건설교통부장관, 18·19대 국회의원을 역임한 바 있다. NGO 모니터단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선정한 국정감사 우수국회의원에 각각 다섯 차례 선정되기도 했다.

Today news/최창호 취재본부장







LIFE

더보기
천정배, 나흘째 3000배 유세…“민주당 싹쓸이 막아 달라” 호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천정배 민생당 광주 서구을 후보가 지난 9일부터 3000배 유세를 이어가고 있다. 천 후보는 3000배 유세를 통해 ‘호남대통령’의 씨앗이 광주와 호남 전역에 널리 심어지고 뿌리 내리기를 간절히 염원하며 절 하고 있다‘며 이번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싹쓸이만은 막아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어차피 민주당과는 한 식구인데 당이 뭐가 그리 중요한가, 일 잘하는 인물보고 투표해 달라”며 "문재인 대통령의 개혁을 가장 잘 이끌 후보, 천정배를 지지해달라“며 “개혁을 성공시키고 호남대통령을 함께 만들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만을 ‘묻지마’ 지지한다면 또다시 호남은 ‘찬밥신세’가 되고, 모처럼 부상한 호남 대권주자는 ‘팽’당하고 말 것이다”며 “광주호남발전, 개혁성공, 호남대통령을 위한 선택은 천정배다”고 강조했다. 한 시민은 ‘지나가는 길에 우연히 천정배 후보의 3000배를 보게 됐다’며 ‘천 의원님은 자신이 소속한 봉사단체에 바쁘실텐데도 시간 나실때마다 기꺼이 와 주셔서 아이들에게 끊임없는 격려와 미래를 심어주고 가셨다’며 ‘3000배를 무릎 꿇고 하시는걸 보니 그 분의 진심이 느껴진다며 가슴이 찡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