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0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22.1℃
  • 박무서울 16.2℃
  • 박무대전 15.5℃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2.3℃
  • 흐림광주 16.2℃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3.9℃
  • 흐림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14.7℃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5.7℃
  • 흐림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22.6℃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행정

해남군, 지역문화재활용사업 공모 4건 선정...문화재 홍보 노력 결실

사업비 3억3천만원 확보, 대흥사 세계유산 활용프로그램도 첫 선

[today news 김귀중 기자]  해남군이 2020년 문화재청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공모에 4건의 사업이 선정돼 3억3,000여만원의 사업비을 확보했다.


사진 출처 : 해남군청 (문화재 활용사업 공모 선정)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 등이다.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사업은 향교·서원 등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문화재의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찾고, 과거 선비들의 삶을 결합해 교육, 공연, 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하게 된다.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은 녹우당 등 우리 지역의 우수한 문화유산을 활용해 지역 특성을 반영하고, 학교 교육과 연계한 프로그램을 개발, 해남 청소년 및 지역민의 창의 인성 함양을 위한 문화유산교육 프로그램으로 진행한다.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은 강강술래 등 우수영 일원의 문화재를 활용해 오감을 체험 할 수 있는 캠프형 프로그램과 더불어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우항리 공룡화석지에서 공룡이야기, 해남성 수성의 전설을 간직한 수성송을 배경으로 하는 가을밤 음악회로 진행된다.


올해는 지난해 7월 대흥사(산사, 한국의 산지승원)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면서 처음으로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 공모에 선정됐다. 천년의 숨결이 담겨있는 대흥사의 많은 문화재와 유물들, 그리고 그 안에 들어있는 사상과 가치들을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우리 지역에 있는 문화재를 활용하여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지역 전문 인력을 통한 고용 창출을 유도하는 등 문화유산이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 : 해남 대흥사


‘한국의 산지승원’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대흥사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22교구 본사로 도립공원인 두륜산에 자리잡고 있는 천년고찰이다.

 

임진왜란 당시 승병을 이끌었던 서산대사의 사당이 자리한 표충사와 천개의 옥불이 모셔진 천불전, 조선차의 중흥기를 만들어낸 다성(茶聖) 초의선사가 기거했던 일지암 등 발길 닿는 곳마다 찬란한 문화유산을 만날 수 있는 곳이다.

 

대흥사까지 오르는 십리 숲길 또한 각양각색의 난대림이 터널을 이루고 있고, 구곡구유라 하여 계속과 물이 어우러진 빼어난 경치를 자랑한다.


백두산의 영맥이 지리산을 거쳐 한반도의 최남단에 이르러 융기한 두륜산은 국보 제308호 북미륵암 마애여래좌불을 비롯해 전라도 정도 천년 기념나무인 천년수 등 갖가지 전설을 간직한 유적과 암자들이 곳곳에 위치해 있다.

 

대흥사는 한반도의 마지막 단풍이 머무는 곳으로 11월이면 매표소에서 사찰까지 1.5km 구간에 이어지는 십리숲길과 두륜산 정상에서 한눈에 바라다보이는 다도해의 아름다운 풍광이 손꼽히는 산행명소로 사랑받고 있다.




의정

더보기
광주광역시의회, 제289회 임시회 개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광주광역시의회(의장 김동찬)는 5월 6일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89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오는 5월 15일까지 10일간의 회기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광주시의 2020년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과 시 교육청의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심사하고, 조례안 39건, 예산안 4건, 규칙안 1건, 동의안 2건, 보고안 5건 등 총 51건의 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상임위원회 별로 심사할 조례안으로는 의회운영위원회에서는 「광주광역시의회 의원 행동강령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1건이며, 행정자치위원회에서는 「광주광역시 상징물관리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광주광역시 명예시민증 수여 및 명예시장 추대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광주광역시 금고지정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광주광역시 시세 기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이다. 또한 「광주광역시 지진피해 원인조사단 구성 및 운영 등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광주광역시 민간 건축물 지진 안전성 표시제 운영 조례 폐지조례안」, 「광주광역시 남북교류협력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10건을 심사할 예정이다. 한편, 이 날 임시회에서는 2020년도 제2회 광주광역시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추가


LIFE

더보기
슈퍼 거대여당 새 원내대표에 ‘김태년 의원’ 선출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슈퍼 거대 여당을 이끌 새 원내 사령탑에 김태년 의원이 선출됐다. 당권파 친문(親文)으러 알려진 신임 김 원내대표는 앞으로 1년간 거대 집권여당을 이끌며,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경제위기 대응 등 당정간 현안논의를 주도하고 대야(對野)협상을 조율하는 중책을 맡게 됐다. 특히 문재인정부 집권 4년차를 맞아 후반기 안정적인 국정운영과 함께 각종 개혁입법을 비롯해 사법개혁, 민생안정 도모에 초점을 맞추고 개혁 드라이브를 거는데 주안점을 둘 것으로 예상된다. 민주당은 7일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당선인 총회를 열어 21대국회 제1기 원내대표에 김 의원을 선출했다.초선 68명을 포함해 모두 163명의 민주당 당선인이 참석한 가운데 김태년-전해철-정성호 3파전으로 펼쳐진 원내대표 경선은 '안정과 통합'을 강조한 김 의원의 승리로 끝났다. 당초 김태년-전해철 두 후보가 팽팽한 경합을 펼칠 것으로 예상됐지만, 김 원내대표가 1차 투표에서 과반 이상인 82표를 획득했다. 문재인 정부 출범 직후 첫 여당 정책위의장과 국정기획자문위 부위원장으로 활동한 김 원내대표는 "그 누구보다 문재인 정부 국정 과제를 잘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