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5.9℃
  • 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9.0℃
  • 구름조금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8.1℃
  • 구름많음광주 29.9℃
  • 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30.2℃
  • 구름많음제주 30.3℃
  • 흐림강화 23.9℃
  • 흐림보은 27.3℃
  • 구름많음금산 30.2℃
  • 구름많음강진군 29.7℃
  • 구름많음경주시 28.9℃
  • 구름조금거제 25.7℃
기상청 제공

사회

광주 금은방 절도 잇따라…경찰 수사

-하루 사이 2건 발생, 3명 검거·1명 추적 중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광주 금은방에서 손님 행세를 하며 귀금속을 훔쳐 달아나는 범행이 잇따라, 경찰이 3명을 검거하고 도주한 1명을 쫓고 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29일 귀금속을 구매할 것처럼 속여 훔친 혐의(특수절도)A(19)씨 등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28일 오후 315분께 광주 동구 한 금은방에서 600만원 상당의 금팔찌를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조사 결과 A씨는 금팔찌를 구매할 것처럼 속인 뒤 업주가 판매 장부를 기록하는 사이 팔찌를 들고 나와, 인근에서 기다리고 있던 공범(22)의 차량을 타고 달아난 것으로 드러났다.


다만 A씨의 공범은 "A씨가 '볼 일을 보고 나올테니 20분만 차량에서 기다려달라'고 말했다. 부탁을 들어줬을 뿐이다"라며 범행 가담을 부인하고 있다.


경찰은 금은방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속 용의 차량을 추적해 차주인 공범을 붙잡은 데 이어, A씨도 검거했다.

 

앞서 동부경찰은 또 다른 금은방에서 절도 행각을 벌인 주범 B(38)씨를 추적하고, 현장에서 붙잡힌 공범 C(28)씨를 특수절도 혐의로 입건했다.


B씨 등은 같은날 오후 112분께 동구 한 귀금속 판매점에서 1500만 원 상당의 순금 팔찌를 훔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팔찌 구매 의사를 밝히며 일부 결제대금을 치른 뒤 '부족한 돈을 인출해 돌아오겠다'며 팔찌를 착용한 채 달아난 것으로 조사됐다.


B씨가 지난 20년간 귀금속 거래를 해왔던 업주는 별다른 의심 없이 팔찌를 건넸던 것으로 확인됐다.


도주 직후 B씨는 서구의 한 전당포에 들러, 훔친 팔찌를 1000만 원에 판매한 것으로 파악됐다.


B씨가 달아난 사이 현장에 남아있던 C씨는 업주에 의해 붙잡혀 경찰에 인계됐다.


경찰은 B씨의 인적사항을 파악, 행방을 쫓고 있다.

 

Today news/최성훈 기자





의정

더보기
전승일 서구의원 발의, 이동불편노인 관련 조례안 상임위 통과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광주 서구의회 전승일 의원(농성1,2동,화정1,2동,양동,양3동)이 발의한 광주광역시 서구 이동불편노인 휠체어탑승설비 장착 자동차 공유 이용 조례안이 지난 15일 상임위원회에 통과 되었다. 이 조례안은 고령친화도시 서구의 새로운 노인복지정책사업의 제안으로 전국 1호 조례 발의로서 일상생활에서 이동에 불편을 느끼고 고령자를 대상으로 광주광역시 서구청 소유의 휠체어탑승설비를 장착한 자동차 공유 이용을 통하여 고령자의 이동 불편을 해소하고 가족이 함께 여가활동에 참여할 기회를 확대 시킴으로써 세대간에 화합과 소통을 목적으로 조례를 발의 하였다고 밝혔다. 조례의 적용범위는 만65세 이상 노인으로서 혼자 움직이기 불편하여 타인의 도움없이는 이동이 불편한 이동노인을 말하며, 휠체어차량 이용 신청일 현재 이용 대상자중 1인의 주민등록이 광주광역시 서구로 되어 있는 사람이 이용이 가능 하다라고 말했다. 휠체어차량을 이용하려는 사람은 이용 하려는 기간의 첫날 14일 전부터 7일 전까지 신청하여야 한다. 공휴일은 신청기간에 포함되지 않으며 동일한 이동불편 노인에 대하여 월 1회 공휴일 포함하여 5일을 이용 할수있다고 한다. 휠체어차량 운전은 만26세


LIFE

더보기
민주당, 광주ㆍ전남 합동연설회 긴급 취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광주광역시에 연일 물폭탄이 쏟아지면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민주당이 8일 예정되어있던 광주ㆍ전남 당 대표 · 최고위원 후보자 합동연설회를 긴급 취소 했다. 민홍철 민주당 선거관링위원장은 이날 공지를 통해 "오늘 예정됐던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합동연설회는 집중호우로 인한 일부지역 피해상황과 대비를 위해 연기됐다"며 "민주당은 피해복구와 재난 대비에 충실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허윤정 대변인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연기 소식을 전하며 "이해찬 대표는 정부에 수해 대책을 긴급하게 수립해 시행할 것을 요구하고 민주당도 함께 대응해 나가도록 지시했다"며 "민주당은 광주·전남지역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정부 당국, 지자체와 함께 총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허 대변인은 또 "어젯밤 전남 곡성에서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가 주택을 덮치면서 3명이 희생되고 2명이 매몰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며 "광주의 도심하천인 광주천도 범람위기에 있고 하수구 역류 등 곳곳에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이로 인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자체는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당초 민주당은 이날 오전 10시 광주 서구 김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