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3 (월)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13.4℃
  • 맑음서울 19.6℃
  • 맑음대전 17.9℃
  • 구름조금대구 16.4℃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5.2℃
  • 구름많음고창 11.6℃
  • 구름조금제주 12.8℃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7.2℃
  • 맑음금산 16.5℃
  • 구름많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4.8℃
  • 구름조금거제 14.2℃
기상청 제공

Today News

목포시, 신규공무원 임용장 수여식 가져... 청렴과 봉사정신 노력

공직 첫 걸음의 기쁨을 가족과 함께하는 뜻깊은 자리 마련

[today news 김귀용 편집 위원]  목포시가 임용의 기쁨을 가족과 함께 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사진 출처 : 목포 시청 (신규공무원 임용장 수여식)


시는 30일 시청 회의실에서 신규공무원 82명과 가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공무원 임용장 수여식을 개최했다.

기존의 형식에서 벗어나 가족과 친지를 초청하여 진행된 이날 수여식은 축하공연, 감사편지 낭독 등을 가지며 잊지 못할 소중한 자리가 됐다.

신규직원 정은혜 주무관은 “편지를 통해 공무원 시험 준비기간 동안 든든한 버팀목이 된 가족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는 훈훈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행사에 참석한 신규직원 김성은 주무관의 아버지는 “자녀가 새롭게 출발하는 자리에 함께 하게 돼 감격스럽고 기쁘다. 앞으로 공직자로서 솔선수범의 자세로 항상 시민을 우선으로 생각하고 봉사하는 훌륭한 공직자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종식 시장은 “심각한 취업난 속에서 신규직원들이 당당히 공채 시험에 합격하는데 헌신적으로 뒷바라지한 가족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신규 공무원들은 청렴과 봉사정신을 바탕으로 책임감과 긍지를 갖고 업무에 최선을 다해 천만 관광시대를 열어가기 위해 새로운 도전과 도약을 거듭하고 있는 우리 목포시에 꼭 필요한 인재가 되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규 공무원들은 10월 1일자로 본청 및 사업소‧동에 배치된다.


사진 출처 : 목포 시청(공직자 지역발전 사업현장 견학)


한편 시는 지난 5월 신규공직자의 시정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지역 내 각종 사업현장 견학을 실시했다.

이번 견학에는 2018년 8월 14일 이후 신규 임용 공직자 40명이 참가 했다.

시는 지난 2010년부터 신규 공무원들의 시정 현안에 대한 신속한 이해와 업무적응을 돕기 위해 주요 사업현장을 방문해 직접 보고, 듣고, 느끼는 기회를 제공하는 ‘공직자 지역발전 사업현장 견학’을 운영하고 있다.

올 해는 신규공무원 100여명을 대상으로 총 3차례에 걸쳐 근대역사문화거리, 고하도, 대양산단, 산정가톨릭성지, 서산동 보리마당 등을 탐방했다.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각종 사업 현장을 방문한 신규 공직자들은 현장을 직접 살펴보고, 사업의 목적이나 계획 등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들으며 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목포시 관계자는 “지역발전을 위한 내실있는 시정 추진을 위해서는 공직자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고, 그만큼 역량을 키워야 한다. 이번 현장견학이 목포의 미래를 만들어갈 신규 공직자들의 시정 주요사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LIFE

더보기
천정배, 나흘째 3000배 유세…“민주당 싹쓸이 막아 달라” 호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천정배 민생당 광주 서구을 후보가 지난 9일부터 3000배 유세를 이어가고 있다. 천 후보는 3000배 유세를 통해 ‘호남대통령’의 씨앗이 광주와 호남 전역에 널리 심어지고 뿌리 내리기를 간절히 염원하며 절 하고 있다‘며 이번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의 싹쓸이만은 막아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어차피 민주당과는 한 식구인데 당이 뭐가 그리 중요한가, 일 잘하는 인물보고 투표해 달라”며 "문재인 대통령의 개혁을 가장 잘 이끌 후보, 천정배를 지지해달라“며 “개혁을 성공시키고 호남대통령을 함께 만들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번 총선에서 민주당만을 ‘묻지마’ 지지한다면 또다시 호남은 ‘찬밥신세’가 되고, 모처럼 부상한 호남 대권주자는 ‘팽’당하고 말 것이다”며 “광주호남발전, 개혁성공, 호남대통령을 위한 선택은 천정배다”고 강조했다. 한 시민은 ‘지나가는 길에 우연히 천정배 후보의 3000배를 보게 됐다’며 ‘천 의원님은 자신이 소속한 봉사단체에 바쁘실텐데도 시간 나실때마다 기꺼이 와 주셔서 아이들에게 끊임없는 격려와 미래를 심어주고 가셨다’며 ‘3000배를 무릎 꿇고 하시는걸 보니 그 분의 진심이 느껴진다며 가슴이 찡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