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01 (금)

  • 흐림동두천 19.3℃
  • 구름조금강릉 26.7℃
  • 박무서울 19.3℃
  • 맑음대전 22.8℃
  • 맑음대구 22.8℃
  • 맑음울산 22.8℃
  • 구름많음광주 21.6℃
  • 맑음부산 21.7℃
  • 구름많음고창 21.7℃
  • 맑음제주 22.8℃
  • 흐림강화 17.1℃
  • 맑음보은 20.7℃
  • 맑음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1.9℃
  • 맑음경주시 25.1℃
  • 구름많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경제

'서울 거주자' 광주 주택가격 끌어올린 후 발뺏다

-거래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아 ‘거래절벽’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광주의 대치동이라 불리우던 봉선동 아파트 가격이 2년 새 급등락 하는등 올해들어 광주지역 주택 가격의 하락세가 뚜렷한 가운데 서울 거주자의 광주지역 주택 매수도 지난해보다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봉선동의 대표적인 아파트인 포스코더샵 841년 만에 3억원이 올랐다가 다시 1년 만에 2억원이 떨어졌다.


부동산 시장에서는 이같은 가격 급등락보다 아파트 거래가 실종되면서 시장 가격이 제대로 형성되지 않은 것이 더 큰 문제라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봉선동 아파트 가격이 거품이 제거되는 과정에서 거래가 전혀 이루어지지 않아 거래절벽이라는 말이 나오고 있다.


이는 서울 거주자들이 주택가격이 비교적 싼 광주지역에서 앞다퉈 아파트 매수에 나섰다가, 가격을 끌어올린 후 되팔면서 발을 뺀 것으로 풀이된다.

 Today news/최창호 취재본부장





의정

더보기


LIFE

더보기
상대후보 허위사실 유포한 현직 구의원 구속영장 기각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더불어민주당 당내 경선 과정에 이른바 선불폰을 이용, 상대 후보에 대한 허위사실을 선거구민에게 유포한 혐의를 받는 현직 기초의원에 대한 구속영장이 기각됐다. 광주지법 영장전담부(김태호 부장판사)는 28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받는 광주 남구 기초의원 A씨의 구속영장과 관련해 주거가 일정하고, 증거가 수집돼 있는 등 구속의 필요성과 상당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며 검찰이 청구한 영장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A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는 이날 오전 11시에 이뤄졌다. 동남갑 윤영덕 후보를 지지하던 A씨는 선불폰을 이용, 윤 후보의 상대 후보이던 최영호 전 남구청장을 비방하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20여 명의 선거구민에게 전송하는데 관여한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문자메시지에는 '신천지 아들 최영호는 물러나라'는 등의 내용이 담겼던 것으로 전해졌다. 윤 후보는 당내 경선에서 최 후보를 꺾고 공천장을 받았으며, 지난 4·15 총선에서 당선됐다. 검찰은 지난달 26일 동남갑 선거 예비후보 비방과 허위사실 공표 고발 건과 관련해 윤 후보 캠프 관계자의 자택과 사무실 등지를 압수수색 했다. Today news/최창호 취재본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