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동두천 24.4℃
  • 흐림강릉 24.3℃
  • 서울 25.4℃
  • 구름많음대전 27.3℃
  • 구름많음대구 27.6℃
  • 흐림울산 26.1℃
  • 구름조금광주 27.2℃
  • 흐림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7.1℃
  • 맑음제주 28.4℃
  • 흐림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많음금산 26.6℃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의정

광주 서구의회, '상생화합의 모범적 원구성' 완료

-4개당 정파 참여하는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 원구성 “평가”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전국 지방의회가 후반기 원구성과 지방의원들의 일탈로 잡음이 난무한 가운데, 광주서구의회가 역대급 모범적 원구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광주 서구의회는 14일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장 선거에서 김옥수 민생당 의원이 만장일치로 선출되며 서구의회 내 활동하는 민주당, 민생당, 진보당, 무소속 등 4 정파가 모두 참여하는 원구성이 완료되었다.


앞서 지난 2일 서구의회 의장단 선거에서는 민주당 내에서 추천하는 후보를 누루고, 같은 당 소속 김태영 의원이 당선되며 파란을 겪었고, 이어 3일 상임위원장 선거에서도 기획총무위원장에 민주당 김영선 의원, 운영위원장에 김태진 의원, 그리고 사회도시위원장에 무소속 김수영 의원 등 상임위원장이 당 별로 골고루 당선되며 시민단체들로부터 민주적 지방자치라는 평가를 받았었다.


이에 시민단체들은 화합과 상생을 바탕으로 협치가 완성되는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원구성으로 평가 했다.


이와 관련하여 경제정의실천연합 오주섭 사무처장은 민주당 일당 독주하에서 중앙당과 광주시당의 제명 등 징계를 무릅쓰고, 소신과 연대의 길을 보여준 일부 민주당 의원들과, 소수 야당, 그리도 무소속 의원들에게 박수와 격려를 보낸다고 말했다.


또한 추후에도 광주시의회와 4개 구의회도 원구성이나 의정활동을 함에 있어 서구의회의 사례를 반면교사 삼기를 바란다.”고 전하며 더불어민주당 중앙당과 광주시당은 초법적으로 지방의회의 원구성에 개입하고, 줄세우기 하는 것을 당장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참여자치21’에서도 지난 7일 의장선거와 관련한 보도자료를 통하여 풀뿌리 민주주의가 무엇인지 보여준 소신과 연대의 반란이라고 긍정평가하며 권력 서열화를 위한 지방의원 줄세우기를 멈추고 기초의회가 본연의 임무와 역할에 충실할 수 있도록 개입을 중단하라며 징계에 부정적 견해를 밝힌 바 있다.


한편 민주당 광주시당은 서구의회 후반기 원구성에 소신표를 던진 의원들을 색출하고 김태영 의장과 함께 당명 위배의 책임을 물어 윤리위를 열고 제명 등 중징계 할 것으로 알려졌다.


Today news/최창호 취재본부장




의정

더보기
전승일 서구의원 발의, 이동불편노인 관련 조례안 상임위 통과 [투데이전남=최성훈 기자] 광주 서구의회 전승일 의원(농성1,2동,화정1,2동,양동,양3동)이 발의한 광주광역시 서구 이동불편노인 휠체어탑승설비 장착 자동차 공유 이용 조례안이 지난 15일 상임위원회에 통과 되었다. 이 조례안은 고령친화도시 서구의 새로운 노인복지정책사업의 제안으로 전국 1호 조례 발의로서 일상생활에서 이동에 불편을 느끼고 고령자를 대상으로 광주광역시 서구청 소유의 휠체어탑승설비를 장착한 자동차 공유 이용을 통하여 고령자의 이동 불편을 해소하고 가족이 함께 여가활동에 참여할 기회를 확대 시킴으로써 세대간에 화합과 소통을 목적으로 조례를 발의 하였다고 밝혔다. 조례의 적용범위는 만65세 이상 노인으로서 혼자 움직이기 불편하여 타인의 도움없이는 이동이 불편한 이동노인을 말하며, 휠체어차량 이용 신청일 현재 이용 대상자중 1인의 주민등록이 광주광역시 서구로 되어 있는 사람이 이용이 가능 하다라고 말했다. 휠체어차량을 이용하려는 사람은 이용 하려는 기간의 첫날 14일 전부터 7일 전까지 신청하여야 한다. 공휴일은 신청기간에 포함되지 않으며 동일한 이동불편 노인에 대하여 월 1회 공휴일 포함하여 5일을 이용 할수있다고 한다. 휠체어차량 운전은 만26세


LIFE

더보기
민주당, 광주ㆍ전남 합동연설회 긴급 취소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광주광역시에 연일 물폭탄이 쏟아지면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민주당이 8일 예정되어있던 광주ㆍ전남 당 대표 · 최고위원 후보자 합동연설회를 긴급 취소 했다. 민홍철 민주당 선거관링위원장은 이날 공지를 통해 "오늘 예정됐던 당 지도부 선출을 위한 광주·전남 합동연설회는 집중호우로 인한 일부지역 피해상황과 대비를 위해 연기됐다"며 "민주당은 피해복구와 재난 대비에 충실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허윤정 대변인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연기 소식을 전하며 "이해찬 대표는 정부에 수해 대책을 긴급하게 수립해 시행할 것을 요구하고 민주당도 함께 대응해 나가도록 지시했다"며 "민주당은 광주·전남지역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정부 당국, 지자체와 함께 총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허 대변인은 또 "어젯밤 전남 곡성에서 집중호우로 인한 산사태가 주택을 덮치면서 3명이 희생되고 2명이 매몰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며 "광주의 도심하천인 광주천도 범람위기에 있고 하수구 역류 등 곳곳에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이로 인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지자체는 만전을 기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당초 민주당은 이날 오전 10시 광주 서구 김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