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일)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13.6℃
  • 구름조금서울 6.0℃
  • 구름조금대전 5.9℃
  • 맑음대구 11.8℃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7.5℃
  • 맑음부산 11.2℃
  • 맑음고창 6.9℃
  • 구름조금제주 15.8℃
  • 맑음강화 7.1℃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7℃
  • 맑음강진군 9.7℃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0.4℃
기상청 제공

문화

광주시, 문화체육행사 재개...방역수칙 준수 필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전환…방역수칙 준수하며 재개

URL복사

[투데이전남=홍주연 기자] 광주광역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전환에 따라 그동안 중단됐던 문화체육행사를 행사 자체 위험도 사전평가 등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재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달 재개되는 야외행사는 중외공원과 풍암공원에서 진행되는 가족 문화예술 프로그램 아트피크닉과 전통문화관의 주말상설공연’, 문화예술회관의 국악상설공연등이다.


다음 달에는 매주 토요일 아시아문화전당과 5·18민주광장 일원에서 개최되는 광주 프린지 페스티벌이 거리두기 등 예방지침을 준수할 수 있는 행사로 준비 중에 있다.


개막 이후 무관중으로 운영됐던 프로야구는 오는 4일부터, 프로축구는 오는 16일부터 경기장 수용 규모의 10% 상한선으로 제한해 관중을 입장한다.


광주 주관행사, 민간지원 행사 등 모든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마스크착용, 발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QR코드 입장 등 꼼꼼한 방역 예방 계획을 수립하고 시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가 예상되는 위드(with) 코로나시대를 대비해 ‘2020 문화예술 공연전시 온라인 예술극장을 추진할 계획이다.


온라인 예술극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문화예술계에 활력을 불어주기 위한 사업으로 공연, 전시 실황을 해설이 있는 영상으로 제작해 온라인으로 제공되는 서비스다.


공연예술 20개 팀과 시각예술 10개 팀을 공모로 선정한다. 시민들의 문화예술 관람욕구 해소와 지역 문화예술인들에게는 일자리를 제공하는 효과와 함께 향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환경에서 온라인을 통한 상영과 유통의 시대에 대비키 위한 사업이다.


김준영 광주광역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위드 코로나 시대에 지속적인 문화체육행사가 개최되기 위해서는 행사 주최자의 완벽한 방역체계 준비와 행사 참여자의 방역수칙 준수가 가장 중요하다철저히 준비해 시민들이 안전하게 문화체육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Today news/홍주연 문화부장





의정

더보기
전승일 광주서구의원, 발로 뛰는 의정활동 ‘돋보여’ 전승일 광주 서구의원(농성1,2동,화정1,2동,양동,양3동)이 후원물품 백미 200포를 기증 받는 등 연일 발로 뛰는 의정활동을 펼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전승일 의원은 침수피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을 위해 자신의 지역구인 ‘양동시장1지구 지역주택조합(가칭)’ 박은영 추진위원장을 직접 찾아가 침수피해로 말미암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이 많아 이들을 위해 후원을 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이에 박은영 추진위원장은 이웃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싶다면서 흔쾌히 후원품 백미(10kg) 200포를 기증하여 주었다. 박 위원장은 ‘갑작스런 침수피해를 입은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구청 복지정책과는 백미(10kg) 200포를 수해피해를 가장 많이 입은 서창동, 유덕동 등을 포함해 동 주민센타에 골고루 전달될 계획이며, 돌아오는 추석을 맞아 어려운 취약계층 및 독거노인들에게도 전달 된다고 말했다. 전승일 의원은 ‘수해피해자 및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된다고 하니 의정활동에 보람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히면서,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을 위해 발로 뛰면서 적극적인 의정활동에 앞장 서겠다’고


LIFE

더보기
이병훈 의원, '亞문화전당 정부 기관화' 法 개정안 발의 [투데이전남=최창호 취재본부장] 더불어민주당 이병훈(광주 동남을)의원이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을 정부 상설 기관으로 규정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이 의원이 발의한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은 문화전당 조직통합조정과 문화도시 사업 유효기간을 2031년까지 연장하고, 문화전당 운영을 법인에 위탁한다는 내용을 삭제해정부 소속 기관으로 규정하고 아울러 현행 2026년까지인 특별법 발효 기간을 2031년까지 연장함으로써 전당의 운영 정상화를 위한 기초를 닦는 내용의 법안이다. 아시아문화전당은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 핵심사업으로서 건립비 7064억원을 포함하여 현재까지 1조 1000억원이 투여된 대형 국책사업이다. 전당은 정부가 두 번 바뀌는 동안 우여곡절을 겪으면서 2015년 11월 겨우 개관했으나, 아직도 제 역할을 수행하지 못하고 있다. 2015년 당시 전당이 아직 개관도 되지 않은 상태에서 정부가 전당을 법인화하는 것을 전제로 특별법을 개정함으로써 아시아문화전당 사업을 왜곡, 축소하려 한다는 비난이 일었다. 당시 개정된 현행법에는 전당을 2015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법인에 ‘일부위탁’하여 운영하고, 이후 평가를 거쳐 ‘전부위탁’하는 것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