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13 (월)

  • 흐림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19.5℃
  • 구름많음서울 22.7℃
  • 흐림대전 22.2℃
  • 흐림대구 19.6℃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22.0℃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21.4℃
  • 제주 20.3℃
  • 구름조금강화 19.6℃
  • 구름많음보은 19.7℃
  • 흐림금산 20.5℃
  • 흐림강진군 20.2℃
  • 흐림경주시 19.0℃
  • 흐림거제 19.8℃
기상청 제공

문화

광주FC, 코로나19 확산에 '무관중' 경기로 전환

-오는 22일 FC서울 전부터 무관중 경기로 전환 개최

URL복사

               

[투데이전남=홍주연 기자] 프로축구 광주FC가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한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무관중 경기로 전환한다.


광주는 19일 코로나19 여파가 전국으로 확산됨에 따라 오는 22일 FC서울 전부터 무관중 경기로 전환 개최하고, 팬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광주의 경우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를 유지하고 있으나, 최근 수도권의 코로나19 확산으로 서울 경기지역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된 점이 고려됐다.


또 지난 12일 최근 상무지구 유흥업소에서 발발한 코로나19 확진자가 18일 현재까지 17명으로 늘어나는 등 지역 사회 감염에 대한 방역 방침도 적용됐다.


광주시 역시 이날 구단에 발송한 공문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홈경기를 무관중 경기로 전환해 줄 것을 요청했다.광주FC 관계자는 "광주 지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팬들의 감염 예방 및 안전을 위해 무관중 전환을 수용키로 했다"며 "광주시의 방역 방침에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K리그에서는 서울 경기를 연고로 하는 서울, 수원 삼성, 성남FC 등 뿐 아니라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운영 중인 대전 하나시티즌, 대구FC, 충남 아산 등도 무관중 경기 전환 결정을 내리고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하고 있다.

 

Today news/홍주연 기자






LIFE

더보기
국민의힘, 지방선거 ‘공천 기초자격평가시험’은 ‘쇼’? [today news]] 오는 6월 1일 실시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공천을 놓고 불공정 논란 등 잡음이 끊이지 않고 있다. 국민의힘은 한국 정치사상 최초로 지방의원(광역·기초) 후보 공천 과정에 있어 출마 후보들의 자질을 획기적으로 높이는 출발점을 만들고자 기초자격평가시험을 도입했다. 정진석 공관위원장은 이에 대해 “이기는 선거를 위해 돈공천, 사공천 짬짜미 공전을 철저하게 배제하고 공천의 투명성 확보 및 인재 등용에 만반을 기하기 위한 제도”라고 천명했다. 또, 이준석 당대표도 “기초자격평가라고 명명함으로써 자격시험으로 전환시켰을 때, 평가방식을 상대평가에서 절대평가로 바꾸고 지역구 후보마다 경선원칙에 따라서 자신의 평가점수에 비례해 가산점을 부여한다”며 “끊임없는 혁신과 개혁으로 국민께 사랑 받는 정당, 정치신인과 청년들에게 문호가 활짝 열려 있는 국민의힘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국민의힘은 지난 4월 17일 기초자격평가 시험과 19일부터 21일까지 면접시험을 진행했으며, 최종 공천 결과를 순차적으로 발표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많은 국민들이 국민의힘의 이와 같은 새로운 시도에 대해 보다 능력 있고 검증된 새로운 인물들이 탄생하게 될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