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7.09 (일)

  • -동두천 29.3℃
  • -강릉 32.7℃
  • 흐림서울 29.7℃
  • 구름많음대전 32.3℃
  • 구름많음대구 34.4℃
  • 구름많음울산 31.3℃
  • 구름많음광주 31.8℃
  • 구름많음부산 27.9℃
  • -고창 30.8℃
  • 제주 28.8℃
  • -강화 26.4℃
  • -보은 31.5℃
  • -금산 32.3℃
  • -강진군 27.3℃
  • -경주시 36.3℃
  • -거제 29.5℃

경제

혁신도시에 빛가람 콘텐츠 타운 들어선다

-전남도나주시, 7일 콘텐츠 분야 전문기업 8개사와 투자협약-



혁신도시에 빛가람 콘텐츠 타운 들어선다
-전남도나주시, 7일 콘텐츠 분야 전문기업 8개사와 투자협약-

나주 빛가람혁신도시에 ‘빛가람 콘텐츠 타운’이 들어선다.
전라남도와 나주시는 7일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게임,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등 콘텐츠 분야 전문기업 8개사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전라남도지사 권한대행 김갑섭 행정부지사와 강인규 나주시장, 이인숙 한국콘텐츠진흥원 전략기획본부장, 오창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 김옥기·이민준 전남도의원, 투자협약기업 8개사 대표 및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지난 3월 14개 기업에 이어 이날 협약으로 올 상반기에만 총 22개사를 유치, 지역 청년들에게 300여 개의 새로운 일자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지난달 전국 최초로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지원하는 ‘콘텐츠기업 육성센터’를 나주에 유치해 콘텐츠 기업의 성장 기반도 갖췄다. ‘기업육성센터’는 오는 8월 개소해 스타트업의 인큐베이팅과 인력 양성, 지역 기업에 대한 전반적 지원 시스템을 갖추고 전남 고유의 스타기업을 육성하게 된다.

전라남도는 나주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빛가람 콘텐츠 타운’을 조성한다는 목표 아래, 2022년까지 관련 기업 100개를 유치해 청년 일자리 1천500개를 창출한다는 목표다.

이인숙 전략기획본부장은 협약식에서 “콘텐츠 기업들이 혁신도시에서 자리잡도록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김갑섭 권한대행은 “콘텐츠기업들과 함께 에너지밸리에 입주한 기업들이 상생할 수 있는 방법을 찾겠다”며 “전국 10개 혁신도시 가운데 가장 젊은 도시가 되도록 청년 일자리를 만드는데 다함께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강인규 시장은 “나주에 에너지밸리와 콘텐츠밸리가 공존해 새로운 산업지형을 형성하고 있다”며 “투자 기업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공하도록 기반시설을 확충 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알바천국,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에게 따뜻한 응원과 위로 전해 (뉴스와이어) 알바천국과 강하늘이 아르바이트생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한 동영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아르바이트 구인/구직 포털 서비스 알바천국(대표: 최인녕)이 인기배우 강하늘과 함께 알바생이 일하는 현장을 깜짝 방문해 응원하는 내용의 ‘수고했어, 오늘도 - 강하늘 편’이 알바천국 홈페이지에서 22일 공개됐다. 알바천국 ‘천국의 우체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깜짝 영상은 한 여학생이 알바를 하고 있는 고기집에 강하늘이 모자를 눌러쓴 채 등장해 인사를 건네며 시작된다. 오래 서 있다 보니 다리가 아프다는 알바생에게 강하늘은 자신의 알바 경험을 이야기하며 “그래 맞아, 나도 오리고기집 알바할 때 제일 힘든 게 서 있는 거였어”라며 공감하는 한편, 고기를 직접 구워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알바생의 퇴근시간이 되자 강하늘은 “오늘은 시간도 늦었으니 집까지 바래다줄게”라며 퇴근길을동행하면서 알바생과 이야기를 나눴다. 직접 구입한 발 마사지기까지 선물하며 훈훈한 감동을 선사했다. 이 영상은 25일 기준으로 온라인 상에서 약 65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천국의 우체통은 알바천국이 알바생들의 소원을 이뤄주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해부